최종편집 2020.1.24 12:34
전체 | 경기도의회 | 도교육청 | 시정 | 의정 | 도정 | 종합 | 자유게시판 | 맛&멋 | 오피니언 | bcb뉴스 | 동정 | 종교 | 인기기사 |
오피니언
 전체
 기고
 인터뷰
 보건실 이야기
 칼럼
 메디컬
  가장많이본뉴스
서영석 예비후보
경기도, 『청소
부천․
경기도, 신종
[21대 총선]
민선 7기 경기
복지교회, 성곡
[21대 총선]
부천FC1995
[21대 총선]
부천도시공사,
부천시, 6기
부천시-부천제일
기부천사 부원광
임성환 경기도의
경기도교육청직장
경기도교육청,
‘전국 최초’
이건태 ‘김어준
2019년 하반
 
뉴스홈 >기사보기
아이들의 선거, 그리고 우리
부천시선거관리위원회 홍보계장 김정희
[2019-11-21 오후 1:48:53]
 
 
 

얼마 전 나는 오래 살던 고향을 떠나 새로운 곳에 이사를 왔다. 고향을 떠나게 된 건 초등학교 4학년인 우리 아이도 함께였다. 그에게 평생이었을 10년간 살았던 곳과의 이별, 정든 친구들 생각에 눈물 흘리던 것도 잠시, 아이는 지난주 학교에서 부회장이 되었단다.

전에 다니던 학교에서도 학급임원은 곧잘 맡긴 했지만, 여기 전학 온 지 불과 1주일 만에 투표로 당선되었다고 하니 믿기가 어려웠다. 담임선생님에게 확인을 해보니 학급부회장 된 것 맞습니다.” 선거인은 총 25, 후보자는 7명이었고 8표를 얻은 아이는 회장이, 6표를 얻은 내 아이는 부회장이 되었단다.


전교학생회 부회장선거에 출마하겠다기에 엄마가 명색이 선거관리위원회에 다니는데..’ 하며 피켓과 어깨띠를 같이 만들었던 작년 12월말, 당시 아이는 60여표를 얻었지만 큰 태권도장에 다니는 친구에게 밀려 겨우 3표차로 떨어졌었다. 그 때 아이의 속상함을 지켜보았던 엄마의 마음은 아이가 다시 선거에 나가지 않는 것이었다.

 

전교회장이 아니라 학급회장이라 급이 다르기는 하지만 이번엔 아무런 노력도 없이 거저 얻은듯하여 난 그 당선비결이 몹시 궁금했다. 타 지역의 강한 사투리도 섞여있을 법한 내 아이의 어떤 말과 모습에 친구들이 호응했을까. 아이에게 용돈도 많이 주지 않으니 그럴 리 없겠지만 나는 물었다.

혹시 친구들한테 먹을 거나 선물 사줬어?”

아니오! 요즘 누가 그런 거 사준다고 찍어준대요!”

초등학생들도 선거 때 뇌물을 주면 안 된다는 것을 잘 아는구나 싶은 생각에 웃음이 났다.

출마의 변을 뭐라고 했어? 그러니까 너만의 공약 말이야~”

, 다른 것은 친구들과 비슷한데 저만의 것은 학교나 반에 쓰레기가 떨어져 있으면 제가 먼저 줍겠습니다.’였어요.”

, 자기희생이나 성실을 다른 아이들과 차별화된 전략으로 잡았나보다. 친구들을 자기편으로 만들 수 있는 아이만의 능력도 있었을 것이다. 그것이 리더십인지, 진실성인지, 공부실력인지 나는 알 수 없지만 친구들은 자신들이 원하는 학급대표의 모습을 가진 이에게 투표했으리라.

 

1948년 제헌국회 이후 스물한 번째 국회의원선거가 이제 5개월 앞으로 다가왔다. 물론, 국회의원선거를 초등학교 학급회장선거와 비교할 수는 없으나, 아이들의 선거를 보면서 자연스레 우리 어른들의 선거 모습이 떠올랐다. 그동안 후보자들은 유권자의 다양한 권익을 대표하고 좋은 정책과 공약, 비전으로 경쟁을 해왔는지, 표를 얻기 위해 실현 가능성도 없는 장밋빛 공약을 남발했다가 당선 후에는 언제 그랬냐는 듯 약속을 어기고 있지는 않는지, 실효성도 없고 내용도 없는 수사와 구호들로 선거를 채워오지는 않았는지..

 

아이들은 어른들의 모습을 그대로 보고 배운다는 것은 두말할 것이 없을 것이다. 우리나라의 미래를 이어갈 아이들을 위해서라도 내년 선거에서는 어느 후보자가 실현가능한 좋은 정책들을 제시하는지, 또 이를 실천하기 위해 얼마나 정성스러운 일상을 보내 왔는지, ‘국민이 원하는 정치를 실현할 나의 대표자는 누구일지 꼼꼼히 살펴보아야 할 것이다.

 

물론 내 아이는 이제 눈에 보이는 쓰레기는 다 주워야하겠지. 그 나름의 선거인들도 과연 이 아이가 자기를 희생하겠다는 공약을 잘 이행하는지 날카로운 눈으로 지켜보고 있을 테니 말이다.

부천자치신문(kms0884@hanmail.net)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이름       비밀번호    
%>
 
 
 

최근기사
도, 저소득 주민 위한 ‘경기도 부동
경기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비상대응
부천시, “설맞이 장보기는 정겨운 전
부천FC1995, 2020 연간회원권
파주시 민통선 내 야생멧돼지 폐사체
설에는 고향집에 안전을 선물하세요‥북
부천FC1995, 2020시즌 주장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돼지열병 극복
부천도시공사, 새해 첫 사회공헌으로
병원과 지역사회를 잇는 돌봄징검다리,
속보
파주시 민통선 내 야생멧돼지 폐사체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부천시 사회
장덕천 부천시장, “새로운 성장으로
포토
수사구조개혁과 치안대책을 동시에? 부
오정동복지협의체, 케이크처럼 달콤한
중앙어린이집, 꿈꾸는 희망 담아 저금
감동뉴스
경기복지재단 경기도사회서비스원시범사업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예비후보자등록
경기도 민주주의 현장체험, ‘역사속
화제뉴스
부천FC 사회적협동조합 지역아동센터
약대동 주민자치위원장 이·취임식 개최
부천시 오정구, 부천의 미래를 펼친다
사건사고
부천시, 지방재정개혁 우수 ‘국무총리
경인지방병무청, 석치과와 병역명문가
김광철 도의원, 고등여건개선 지원 조
사람 & 사람들
이재정 교육감,“교육자치의 궁극적 목
부천시에 설맞이 따뜻한 후원의 손길
부천여성청소년재단, 「워킹맘 · 워라
모집
부천시, 2020 지역사회서비스 투자
폴리텍大 인천, 스마트산단 특화인력양
2020년 부천문화원 문화강좌 수강생
6.4선거 후보자 명단
‘안전한 부천’, 견고한 안전시스템으
 
전체 :
어제 :
오늘 :
부천시 신흥로 163, 205호(중동굿모닝위너스텔4차) | Tel 032-328-9955 | Fax 032-328-9958
Copyright ⓒ 부천자치신문 (부천방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ms0884@hanmail.net